김영춘 더불어민주당의한판맞고 지역구인 부산진갑에서 미래 통합당이 공천 논란에 휩싸였다. 서병수 전 부산시장의 부산진 갑 우선 공천에 반발해 미래통합당 정근 예비후보는 삭발식과 함께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. 정근 후보는 11일 부산시청 광장에서한판맞고 삭발에 들어가 는 등 서 전 시장의 부산진갑 공천에 크게 반발했다. 삭발한 머 리에 ‘일하고 싶다!’ 머리띠를 두른 그는 “임진왜란 당시 이순신 장군의 사즉생 각오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