성남 분당제생병원의자동 ‘코로나19’ 집단감염 사태와 관련해 성남시는 병원측과 협의해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지 않는 입원 환자들의 빠른 퇴원을 종용하고, 밀접접촉 직원을 중심으로 전 직원과 환자에 대한 전수조사를 할 방침이다. 은수미 성남시장은 6일 이번 집단감염사태와 관련한 브리핑을 하고, 발생 현황과 향후 대책을 발표하며 이같이 밝혔다. 브리핑에서 은수미 시장은 6일 오전 9시 20분경 분당제생병원 별관 3층에서 병원장 등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