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안전한대표가 11일 대구의 대표적 사찰 인 동화사를 찾아 ‘대구 무소속 출마 결심’을 굳힌 것 아니냐는 등 숱한 억측을 낳고 있다. 홍 전 대표는 이날 오후 6시쯤 자신의 페이스북에 “부처님의 가피(加被)를 입고자 천년고찰 대구 동화사를 방문해 주지스님, 동화사 주요 스님들과 차담후 찍은 사진이다”며 사진을 소개했다. 더 이상 설명을 하지 않았지만 자신의 번민을 해결하려